인물이나 현장을 탐사 보도합니다.

trip

유럽 종교개혁 유적지 탐방기 (3-8) – 종교개혁자 마르틴 루터의 발자취를 따라서(아이제나흐)

설형철

이번에는 루터가 보름스를 떠나 비텐베르크로 돌아가던 도중 ‘납치’(?)당해 머무른 바르트부르크 성이 있는 ‘아이제나흐(Eisenach)’로 떠나보겠습니다. 아이제나흐는 작지만 유명한 도시인데, 음악의 아버지라고 불리는 바흐가 태어난 곳이자 루터가 학창 시절을 보낸 곳이어서 그렇습니다. 이번 탐방에서는 먼저 바흐와 루터의 흔적이 남아있는 게오르크 교회를 둘러보고, 루터 하우스와 바흐 하우스를 거쳐 바르트부르크 성을 찾아가 보도록 하겠습니다.

trip

유럽 종교개혁 유적지 탐방기 (3-7-2) – 종교개혁자 마르틴 루터의 발자취를 따라서(보름스:하일스호프 공원, 보름스 대성당, 마그누스 교회)

설형철

이번 편에서도 지난 편처럼 보름스의 루터 흔적을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1521년에 루터는 보름스 의회에 불려 나갔습니다. 보름스 의회는 여러 곳에서 진행되었지만, 루터의 심문은 현재 하일스호프 공원(Heylshof garten)이 있는 장소에서 이루어졌습니다. 그래서 이 공원에는 루터가 심문을 받을 때 담대하게 신앙을 고백했던 일을 기념하는 돌판이 있습니다. 루터 광장(Luther Platz)을 뒤로 하고 찾아간 그 공원은 그리 멀지도 않고 찾아가기도 쉬웠습니다.

eyewitnesser

「인터뷰」 영국 종교개혁 유적지 탐방 (3) 조지 뮬러 유적지 탐방, 탐방을 마무리하면서 하고 싶은 말

김재호

전에 목사님께 기도와 관련된 책을 추천해달라고 부탁했을 때, 목사님께서는 조지 뮬러의 전기를 추천해주셨다. 전기에 담긴 그의 생애는 정말 감명 깊었다. 그래서 조지 뮬러가 비록 개혁주의자는 아니었지만, 그의 유적지도 함께 둘러보게 되었다. 독일에서 나고 자란 조지 뮬러는 런던 선교회에 선교사로 지원하면서 영국으로 건너왔다. 그런데 선교지 파송이 계속 지체되자, 조지 뮬러는 선교회와의 관계를 정리하고 그 어디에도 소속되지 않은 채 사람들에게 복음을 전하기 시작했다.

eyewitnesser

「인터뷰」 영국 종교개혁 유적지 탐방 (2) 찰스 스펄전, 마틴 로이드 존스 목사님 유적지 탐방

김재호

스펄전 목사님은 크리스천이라면 누구나 알 만큼 유명하기 때문에, 타버나클은 다른 곳에 비해 찾아가기가 쉬운 편이다. 가는 길을 몰라도 사람들에게 물어보면 다 가르쳐준다. 더구나 예배당이 그리스 양식으로 건축되어서 눈에 잘 띄기까지 한다. 타버나클은 런던에서 조금 남쪽에 있는데, 우리나라로 치면 우면산 정도 될 것 같다. 가는 방법은 지하철을 타고 ‘더 엘리펀드 앤드 캐슬(The Elephant & Castle)’이라는 역에서 내려서 약 1분 정도 걸어가면 된다.

eyewitnesser

「인터뷰」 영국 종교개혁 유적지 탐방기 (1) 탐방 이유와 목적, 존 번연 목사님 유적지 탐방

김재호

2017년 1월 18일 오후 6시, 신세계 백화점 분수대(고속터미널 역) 앞에서 제네바 개혁교회에 출석 중인 유성만 청년을 만났다. 성만 청년은 지난 해 12월에 영국으로 출국하여 청교도 관련 유적지를 돌아보면서, 관련 사진과 영상을 교회 대화방에 올려 큰 호응을 얻었다. 왜 그런 탐방을 하게 되었는지, 돌아보면서 얻은 교훈이나 유익은 없었는지와 같은 이야기를 나누고 싶었지만, 그럴 수는 없었다.

john calvin

칼빈 박물관 탐방기 (3-2) 칼빈과 기독교 강요 – 『기독교 강요』, 사도신경의 순서를 따라 성경의 가르침 전반을 체계적으로 설명한 기독교 역사상 최고의 걸작품

김수용

이번 편에서는 칼빈 선생님이 많은 고난과 역경 가운데 집필한 『기독교 강요』의 구성과 내용이 어떠한지를 간략하게나마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 솔직하게 말씀드리면, ‘정말 이 글을 써야 하나, 그래도 괜찮을까?’ 하면서 많이 망설였습니다. 왜냐하면 저도 아직 이 책을 배우는 중인데다, 책의 내용이 상당히 깊고 방대해서 신학을 전공하지 않은 일반 성도가 제대로 다루기는 조금 어렵기 때문입니다.